11_10_2019 사도행전 5_40-42 “예수님 때문에 다시 힘을 냅니다”

제목: 예수님 때문에 다시 힘을 냅니다 (행5:40-42)

사도행전은 초대 교회 이야기로 예수님 때문에 교회가 존재함을 보여준다. 예수님 따름이로 살아가는 교회의 모습은 오늘 본문에도 잘 드러난다. 베드로의 신앙 고백 후에 예수님이 ‘내 교회를 세우겠다’고 하신 예수님의 교회가 세상에서 다시 힘을 내야 함을 오늘 본문이 보여준다. 과연 다시 힘을 내기 위해 교회에 무엇이 필요한지를 세 가지로 살펴보자. 첫째, 예수님 때문에 고난당할 수가 있다. 고난이 이상한 것이 아니다. 사도들은 채찍질을 당하면서도 의연했던 이유는 예수님 때문이었다. 예수님을 전하다가 고난을 겪는 모습은 매우 인상적이다. 예수님은 자신의 이름 때문에 제자들이 박해 받을 것을 미리 예고하셨다. 사도행전은 이 점을 매우 강력히 보여준다. 둘째, 예수님 때문에 고난을 기쁨으로 극복할 수가 있다. 세상에서 교회가 예수님 때문에 존재함을 보여주는 가장 강렬한 형태이다. 고난 중에도 기뻐하는 모습이 바로 그것이다. 사도들은 예수님 때문에 능욕받는 일에 쓰임받은 것을 기쁘게 여겼다. 박해 중에도 기쁨을 잃지 않을 뿐 아니라 박해하는 자를 축복하는 경지에까지 이를 수가 있다. 셋째, 예수님 때문에 고난을 뚫고 복음을 전할 수가 있다. 복음 전하지 못하게 하는 세력 앞에서 여전히 복음을 외치는 사도들의 모습을 보자. 교회는 복음을 어떤 반대에도 전할 수 있어야 함을 기억하자. 이렇듯이 예수님 때문에 교회는 지금도 힘을 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