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21/2020 사도행전6:7, “교회의 힘”

제목: “교회의 힘” (사도행전6:7)

몸이 약해지면 체력을 보강하듯이 교회도 약해지면 힘을 키워야 합니다. 어떤 교회가 되어야 힘이 넘치는 모습일까요? 본문은 우리에게 명료한 답을 주고 있습니다.

첫째, 말씀의 확산입니다. 본문은 ‘하나님의 말씀이 점점 왕성하여’ 라고 말합니다. 말씀의 확산이 빠르다는 뜻입니다. 초대 교회는 매우 안좋은 상황에 처해 있음에도 말씀의 확산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여기에는 숨은 공로 두 가지가 있는데, 교회의 기도와 실천입니다. 사도행전4:29은 교회의 기도, 31절은 교회의 실천을 보여줍니다. 우리의 상황이 코로나로 인해 힘들지라도 말씀의 확산을 위한 기도와 실천을 쉬면 안됩니다.

둘째, 제자의 수 증가입니다. 본문은 ‘예루살렘에 제자의 수가 더 심히 많아지고’라 합니다. 어려운 환경에 처한 교회에 새로운 사람을 보내주신 하나님의 손길과 더불어 교회가 제자 양육을 위해 힘을 쏟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제자란 예수님을 따르는 모든 신자들을 가리킵니다. 마태복음28:19-20이 증거입니다.

셋째, 복종케 하는 능력입니다. 본문은 ‘허다한 제사장의 무리도 이 도에 복종하니라’고 합니다. 누가 복종했느냐면, 제사장들입니다. 사도행전4:1-3을 보면 이들은 교회를 핍박했는데, 이제는 예수님의 복음에 복종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위축된 교회에 커다란 힘을 실어주는 하나님의 위로입니다. 교회는 복종케 하는 능력이 나타나는 현장입니다.

결론으로 교회는 힘을 잃을 수 있지만 복음은 언제나 한결같습니다. 따라서 교회는 오늘도 새로운 힘을 낼 수 있습니다. 교회는 말씀, 제자, 복종의 능력으로 체력을 키워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