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17/2020 에베소서6:17, 영적 무기(5) “구원의 투구”

제목:영적 무기(5) “구원의 투구” (에베소서6:17)

다섯 번째 영적 무기인 ‘구원의 투구’를 살펴보자. 영적 전투에서 승리할 수 있는 무기들을 우리는 철저히 갖추고 있어야 한다. 영적 무기인 ‘구원’을 어떻게 이해할 것인지를 점검하자. 구원을 보통 ‘죽어서 천국가는 것’으로만 이해하는 경향이 짙다. 우리는 영적 무기로써 ‘구원’을 봐야 한다. 우리는 이 무기로 얼마든지 마귀의 공격을 막아낼 수가 있다. 마귀는 어떻게 우리의 구원을 공격하는가? 교회를 다니는 이들로 구원받지 못하게 방해한다. 고린도후서4:4에서 이 세상의 신이 불신자들의 마음을 미혹한다고 말한다. 교회를 다니지만 구원을 체험하지 못하게 하는 마귀의 공격을 보여준다. 다음으로 구원받은 자로서 행복을 느끼지 못하게 공격한다. 두 가지 방식인데, 은혜로 구원을 받지만 죄책감에 사로잡히게 해서 구원의 행복을 빼앗아간다. 또한 은혜로 구원받았으니 죄를 짓고 회개하면 된다는 식으로 삶의 변화가 일어나지 않도록 만든다. 이것도 구원의 즐거움을 빼앗는 공격 방식이다. 우리는 어떻게 방어해야 하는가? 건강하고 균형잡힌 구원관이 필요하다. 에베소서2:8-10은 그것을 보여준다. 하나님의 은혜로 구원이 우리에게 선물로 주어진다. 우리는 믿음으로 하나님의 선물을 받는다. 이것이 죄책감을 이기는 방법이다. 또한 구원받은 목적은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선한 일을 위해서이다. 이것은 삶의 변화를 가져오는 올바른 구원관이다. 이처럼 구원은 영적 무기로 마귀의 공격을 적절히 막아낸다. 우리는 이 영적 무기를 잘 활용하고 있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