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_29_2020 엡6_10-13 “영적전쟁”

제목: 영적 전쟁 (엡6:10-13)

성령의 열매에 이어 영적 전쟁에 대한 말씀을 전하려 한다. 영적 전쟁의 적은 마귀이다. 마귀는 보이지 않지만 무차별적으로 공격하되 그 힘이 막강하다. 우리 교회는 거룩한 성도, 활기찬 교회 이루기 위해 영적 전쟁에서 승리해야 한다.

마귀는 공중의 권세 잡은 자로서 이 땅에서 활동한다. 죄와 죽음을 무기로 세상을 통치하는 마귀의 일을 예수님은 십자가와 부활로 멸하셨다. 과연 우리는 그에 맞서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우리는 영적으로 깨어 있어 마귀를 대적해야 한다. 이것이 가장 중요하다. 마귀는 우리의 원수이다. 어떻게 대적해야 하는가? 오늘 본문은 ‘주 안에서, 그 힘의 능력으로’ 강해질 것을 당부한다. 강한 그리스도인이 되어야 한다.

마귀를 대적할 뿐 아니라 승리하기 위해 우리는 영적 무장을 해야 한다. 단지 우리의 능력과 실력으로 할 수 없다. 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강해져야 한다. 우리의 경험에 의존하면 무조건 진다. 우리가 힘을 합치면 이길 수 있는 전쟁이 아니다. 오직 예수님이 주시는 능력으로 강해져야 한다. 어떻게 강해질 수가 있는가? 본문은 ‘하나님의 전신갑주를 입으라’고 당부한다. 이것이 우리가 갖추어야 할 영적 무장이다.

무슨 옷을 입어야 하느냐에 대해 바울은 세밀하게 가르친다. 우리는 앞으로 어떤 옷을 입어야 영적으로 무장할 수 있는지를 하나씩 살펴볼 것이다. 오늘은 우리가 하나님의 전신갑주를 입어야 강해짐을 명심하자. (나눔) 여러분은 영적 승리를 위해 어떤 측면이 보강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는가?